loading

염화칼슘 사용법, 염화칼슘 차량 부식 예방 및 관리

728x90

 

염화칼슘 사용법

염화칼슘은 주로 눈이 올 때 제설제로 많이 사용합니다.

염화칼슘은 염소(Cl)와 칼슘(Ca)의 화합물로 화학식으로는 CaCl2 입니'다.

염화칼슘의 형태는 상온에서 흰색의 고체이며 , 약간 불투명한 연노랑 색으로 보이기도 합니다.

 

 

겨울철 눈이 많이 내릴 때 항상 등장하는 것이 '염화칼슘 제설제' 입니다.

눈이 내려 미끄러운 길에 염화칼슘을 뿌리면 제설 효과를 볼 수 있어 많이 염화칼슘을 제설제로 많이 사용합니다.

 

염화칼슘의 특징 아래와 같습니다.

  • 염화칼슘은 주변의 수분을 흡수합니다.(제습 기능)
    - 염화칼슘 무게 대비 약 14배 까지 흡수 가능
  • 염화칼슘은 녹으면서 열을 발생시킵니다.
  • 염화칼슘이 녹은 물은 어는점을 낮춥니다.(영하 52도가 되어야 얼기 시작합니다.)

위와 같은 염화칼슘의 특징 때문에 겨울철 눈이 왔을 때 제설제로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눈을 녹이면서, 물의 어는점을 낮추기 때문에 녹은 눈이 다시 얼지 않게 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염화칼슘 사용법은 눈이 오기 바로 직전에 제설할 곳에 골고루 흩뿌려 주는 것이 올바른 사용법 입니다.

눈이 내린 뒤 염화칼슘을 뿌리는 것 보다, 눈이 오기 직전에 뿌려 내리는 눈이 쌓이는 것을 예방하는 것이 더 효과적입니다.

다만, 더 효과적인 제설을 위해서는 염화칼슘 사용시 눈이 오기 직전에 뿌리는 것 외에 눈이 쌓이고 있을 때도 추가적으로 뿌려주면 더 큰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염화칼슘이 제설에 효과가 좋지만, 눈내린 도로의 제설에 만등은 아닙니다.

물의 어는점을 낮춘다고는 하지만, 영하 15도 이하에서는 효과가가 떨어지는 편이며 금속을 부식시키거나 도로의 파손(포트홀)을 유발할 수 있는 단점도 갖고 있습니다.

그래도 워낙 제설에 효과적이고 소금(염화나트륨)보다 낮은 온도에서 더 좋은 효과를 갖고 있으며 가격도 저렴해 제설에 염화칼슘을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728x90

 

염화칼슘으로 인한 차량 부식 예방 및 관리법

염화칼슘의 성분인 염소는 강산성으로 차량에 묻게 되면 차량을 빠르게 부식시킵니다.

염화칼슘의 부식력은 매우 강한편으로 차량뿐만 아니라 교각, 교량 등 도로 주변의 구조물들까지 부식시킵니다.

제설에 효과적인 염화칼슘이지만 염화칼슘으로 인한 차량 부식을 예방하기 위해 아래와 같은 방법을 추천드립니다.

 

 

1. 차량 하부코팅(언더코팅)

차량의 많은 부분을 이루고 있는 금속은 염화칼슘에 취약합니다.

일부 차종들은 신차 출고시 방청 및 하부코팅이 되어있는 경우가 있으나, 하부코팅의 정도가 높지 않으며 차량을 운행하면서 하부코팅이 없어지면서 방청 효과가 줄어들게 됩니다.

또한, 하부코팅이 어느정도 되어있다고 해도 부품이 연결된 부분이나, 좁은 틈 등은 코팅이 안되어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신차 출고 후에 하부코팅(언더코팅)을 추가적으로 해주는 것이 염화칼슘으로 인한 차량 부식을 예방하는 것이 좋습니다.

언더코팅은 전문 업체에서 차량을 리프팅 한 뒤 눈에 보이는 차량하부면 뿐만 아니라 바퀴를 감싸고 있는 하우스 커버까지 탈거 한 뒤 하부코팅을 해주는 것이 차량 부식을 예방하는데 더 효과적입니다.

 

 

 

2. 세차

겨울철 세차가 쉽지 않지만, 제설작업이 된 눈길을 주행한 뒤에는 가능한 빠른 시일내에 세차를 해주는 거싱 차량 부식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차량이 부식되지 않도록 관리하는 방법 중 가장 중요한 것은, 부식이 될 수 있는 환경에 노출을 최소화 하는 것이며, 이는 꼼꼼하게 세차를 하는 것 입니다.

 

 

겨울철 세차를 할 때는 기온이 가장 높은 낮 12시 ~ 2시 사이에 해주는 것이 좋으며, 미온수로 하는것이 겨울철 세차를 수월하게 하는 방법입니다.

요즘은 실내 세차장도 많이 생겨 겨울철 세차를 하기에도 좋은 환경이 되었습니다.

염화칼슘 제설제를 사용한 도로를 주행한 후에는 차량 하부세차를 해주는 것이 중요하며, 휠과 휠하우스, 차량 문틈까지 고압수를 사용하여 염화칼슘을 제거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물을 사용하여 세차를 한 뒤에는 꼭 물기를 제거해야 하며, 물기 제거시 남아있는 염화칼슘이 없는지 살펴 차량 부식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그 외 기타 참고사항은 아래와 같습니다.

  • 보관법 : 공기중에 노출될 경우 공기중의 수분과 만나  녹을 수 있으므로, 밀봉하여 건조한 곳에서 보관해야 합니다.
  • 주의사항
    - 식물이 있는 곳에 사용시 나트륨으로 인한 염해를 입을 수 있습니다.
    - 염화칼슘 남용시 토양이 알칼리성이 되어 식물이 말라죽을 수도 있습니다.
    - 피부에 닿으면 피부를 건조하게 할 수 있습니다.(염화칼슘의 제습 기능)
    - 가죽 제품에 염화칼슘이 묻으면 가죽을 쪼그라들게 할 수 있습니다.
    - 물에 녹으면 열을 내기 때문에 눈이나 입에 들어가면 화상을 입을 수 있습니다.
    - 고체 상태의 염화칼슘을 먹으면 위궤양 등 질병이 생길 수 있습니다.
  • 제설제용 염화칼슘은 꼭 제설용으로만 사용해야 합니다.

 

 

   관련 글

 - 결로현상 해결 방법
 - 동파방지 방법 및 동파방지 열선 사용법(자동 온도 조절기)

 - 수도동파 책임은 누가질까?(집주인 vs 세입자)

저의 글을 읽어 주셔서 고맙습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D

저의 글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 없는 공감♥ 한번 꾸욱 눌러주세요. ^^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