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물 섭취 권장량 및 물 대신 마실 수 있는 차 추천

[꿀팁정보]/건강|2020. 5. 15. 06:25
728x90

하루에 물을 얼마나 먹어야 할까?

하루에 일정한 양 이상의 물을 마셔줘야 건강에 좋다는 말이 있습니다. 세계 보건기구(WHO)에서는 일반적인 성인 기준 하루에 물 1.5~2리터 정도 섭취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으며, 이는 물컵으로 7~8컵 정도 먹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사람의 몸에서 물은 70%정도를 구성하고 있으며, 체내 수분은 건강광도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물은 사람의 몸에서 혈액순환 및 영양소 운반, 체온 조절 및 배설 기능 등 생명을 유지함에 있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사람들은 몸 속의 수분이 1%만 부족해도 심한 갈증을 느끼게 되며, 5% 이상 부족할 경우에는 탈수 증세로 생명의 위협을 받게 되기도 합니다.

 

 

 

물은 항상 땀과 소변, 호흡 등을 통해 몸밖으로 배출되기 때문에, 적당한 양의 수분을 섭취하여 몸에 일정량의 수분을 유지해줘야 합니다.

 

하루 물 섭취 권장량은?

사람의 몸은 모두 다르기 때문에 저마다 섭취해야 하는 물의 양도 다릅니다. 하루 물 권장량은 본인 체중에 X 0.03 정도이며, 보통 일반적인 성인의 경우 2리터 내외가 됩니다.

하루 물 섭취 권장량(출처 : 대한민국 정책 브리핑)

 

하루 권장량의 물을 꾸준히 마시면 오는 몸의 변화와 효과

하루 1.5~2리터 정도의 물을 꾸준히 마시게 되면 몸에서는 다양한 변화가 나타나게 됩니다.

 

 

 

가장 먼저 수분이 충분히 공급되어 피부가 촉촉해지고 맑아지며, 혈액순환이 활발해져 체내 장기들의 기능이 원활해집니다. 배변활동의 개선이나 피로 해소, 수면장애 개선 및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줍니다.

그 외에도, 물 권장량을 꾸준히 섭취하게 되면 신진대사가 활발해져 몸 속의 더 많은 지방을 태우게 됩니다. 또한 몸속의 노폐물들이 배출되어 몸을 더 가볍게 만들어 주며 이는 다이어트 효과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물 마시는 올바른 습관

건강한 물마시기 습관은 미지근한 온도의 순수한 물을 마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특히, 운동 전후 및 카페인 음료나 술을 마신 후에는 평소보다 더 많은 양의 수분을 보충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하루에 섭취할 물의 양을 여러 번에 나눠 마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한꺼번에 500ml 이상 많은 양의 물을 급하게 마실 경우 과도한 수분 공급으로 인한 혈액 속 수분 밸런스가 깨져 저나트륨혈증이 발생할 수 있으며, 이는 구토나 두통 등의 증상을 유발하며 심할 경우 경련, 발작, 혼수상태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물은 아침에 일어나서부터 2시간에 한번씩 종이컵 2잔 정도의 물을 천천히 나눠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최근에는 하루에 마시는 물의 양을 정해서 일정 시간마다 알람을 울려주는 스마트폰 어플도 있으니, 매번 시간을 확인하며 물을 챙겨마시기 어려운 사람들은 어플을 사용하는 것도 추천합니다.

다만, 물을 마실 때 잘못 된 습관으로 마시게 되면 오히려 몸에 해가 될 수 있습니다.

차가운 물을 벌컥벌컥 마시게 될 경우 몸의 체온을 급겨히 떨어뜨려 소화기관에 무리를 줄 수 있습니다.

또한, 갈증이 날 때 차나 커피, 카페인 음료 등으로 수분을 공급하는 것은 이뇨작용으로 인해 몸의 수분을 빼앗아 가게 되어 탈수 증상을 일으키게 됩니다.

 

물 대신 마실 수 있는 차 추천

아무맛도, 아무 향도 나지 않는 물을 일정 간격으로 하루 1.5~2L를 마시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물 대신 마실 수 있는 차를 마시면 맹물을 먹는 것보다 부담이 덜하며, 차의 종류에 따라 덤으로 얻을 수 있는 건강 증진 효과도 볼 수 있습니다.

 

 

 

 

 

1. 보리(현미) 차

곡류차는 평소에 먹는 주식과 유사하기 때문에 부작용 없이 물 대용으로 마실 수 있습니다. 곡류차에는 무기질이 함유되어 있어 우리 몸속의 전해질 균형을 맞춰주는 효과도 있습니다.

2. 카모마일 차

허브차는 탄닌 성분이 없어 물 대신 마실 수 있는 대표적인 차 입니다. 특히, 카모마일 차는 은은한 향과 함께 심신 안정에 효과적인 차입니다.

3. 히비스커스 차

히비스커스 차는 붉은색을 띠며, 카페인이 없는 차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부담 없이 마실 수 있으며 갈산 및 카테킨 성분이 지방의 분해에도 도움을 줍니다.

물 대신 마실 수 없는 차

위에 소개해드린 차 외에 일반적으로 많이 접하는 차 중에 물 대신 마시면 안 되는 차가 있습니다.

 

 

 

1. 녹차

녹차는 콜레스테롤 및 혈당을 낮춰주는 효과가 있지만,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으며 이뇨작용을 활발하게 해 주기 때문에 마신 양보다 더 많은 양의 수분을 몸 밖으로 배출해 물 대신 마시기엔 적절하지 않습니다.

2. 둥굴레차

둥굴레차는 혈액순환에 도움을 주지만, 찬 성질로 인해 다량 섭취 시 복통이나 설사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또한 심박수를 높이는 영향이 있어 고혈압인 사람들은 과다 섭취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3. 옥수수수염차

옥수수수염차는 붓기를 빼주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지만, 이러한 약효가 있는 차들은 대부분 이뇨작용을 동반하기 때문에 과다 복용 시 몸속의 수분이 많이 배출되어 탈수 증상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티젠 히비스커스 차, 1.8g, 100개입

탕비실 녹차로도 유명한 티젠에서 나오는 히비스커스 차 티백으로 건강을 챙기세요!

여름에는 뜨거운 물로 적게 우려낸 뒤 얼음을 넣어 시원하게 드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관련 글

  

저의 글을 읽어 주셔서 고맙습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D

저의 글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 없는 공감♥ 한번 꾸욱 눌러주세요. ^^

728x90

댓글()
  1. BlogIcon 자연과김뽀 2020.05.15 1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밀차와 둥글레차를 꾸준히 마시고 있는데 일반 물 마시는거보다 구수해서 좋은거 같아요 ㅎㅎ

  2. BlogIcon hi_story0808 2020.05.15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금요일 오후네요!ㅎㅎㅎ
    조금만 더 힘내요!!! 곧 주말이 기다리고 있네요!ㅎ
    포스팅 잘 보구가용!!